콘텐츠바로가기

솔지, '불후의 명곡'서 눈물 펑펑…'효녀가수' 등극

입력 2016-08-21 09:13:39 | 수정 2016-08-21 09:31: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불후의 명곡 솔지
불후의 명곡 솔지기사 이미지 보기

불후의 명곡 솔지


그룹 EXID의 멤버 솔지가 노래를 하다 눈물을 쏟았다.

지난 20일 KBS2 '전설을 노래하다-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솔지는 누리꾼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이날 솔지는 경연곡으로 SG워너비의 '살다가'를 선곡했고, "엄마와 잠시 떨어져 살았을 때가 있었는데 그때가 떠올라 택한 노래이다"며 "연습하면서 많이 울컥했다"고 털어놨다.

솔지는 무대가 끝나자 참았던 눈물을 쏟아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앞으로도 승승장구했으면(20**)" "제2의 현숙으로 밀어부칠기세(챠*)" "솔지님 노래잘하는 것 인정, 효녀도 인정(mi**)" "노래 엄청 잘하는듯(mark****)"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