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5년 만에 콜레라 환자 발생, 횟집서 식사 후 발병 추정

입력 2016-08-23 16:59:44 | 수정 2016-08-23 16:59:44
글자축소 글자확대
15년만에 콜레라 환자 발생
15년만에 콜레라 환자 발생 / 사진 = YT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15년만에 콜레라 환자 발생 / 사진 = YTN 방송 캡처


국내 15년 만에 콜레라 환자가 신고된 가운데 누리꾼들의 걱정이 쏟아지고 있다.

23일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18일 광주에 있는 의료기관을 통해 59세 남성 A씨의 콜레라 의심 신고가 들어왔다고 전했다.

이 남성은 지난 7~8일 가족과 함께 경남 남해안을 여행하며 횟집에서 식사를 한 뒤 9일부터 쌀뜨물 같은 심한 설사 등 콜레라 증세를 보이기 시작했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더울 땐 어패류, 회는 무서워서 못 먹겠다”(daso****), “횟집 또 비상 걸렸네. 여름엔 회 먹는 게 아닌데”(jjcl****), “화장실 갔다 와서 손 잘 씻어야 한다“(bhka****)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지자체는 이 남성이 회를 먹었던 곳이 시장내 어디 음식점인지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