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억대 사기 혐의' 박근령 재산 관심 집중…"생활비가 필요해서"

입력 2016-08-24 11:48:15 | 수정 2016-08-24 11:48: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기혐의 고발 박근령 /사진=알앤디클럽,스튜디오카이기사 이미지 보기

사기혐의 고발 박근령 /사진=알앤디클럽,스튜디오카이

박근령 전 육영재단 이사장이 1억 원대의 사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했다.

이에 대해 박근령 전 이사장의 남편 신동욱 씨는 "1억 원은 사기가 아니라 빌린 것"이라며 1억 원을 빌린 이유에 대해 생활할 돈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또 그는 "신발 1만 원 짜리 신고 국민연금 28만 원 받아 산다"고 고백했다.

해당 발언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박근령 전 이사장의 재산에 대해 의문을 표하고 있다.

앞서 박근령 전 이사장은 2013년에도 사기혐의로 벌금 500만 원을 선고받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