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혼술남녀' 하석진-박하선, '혼술' 경험담 솔직 고백

입력 2016-08-26 11:29:40 | 수정 2016-08-26 12:04:19
글자축소 글자확대
'혼술남녀' 하석진 박하선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혼술남녀' 하석진 박하선 /사진=변성현 기자


'혼술남녀' 출연 배우 하석진 박하선이 '혼술'(혼자 술 마시는 행위)의 경험을 밝혔다.

26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혼술남녀'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하석진은 "따로 술을 마신다기 보다 여럿과 마시고 모자라다 싶을 때 집 앞에서 한 잔씩 한다. 촬영 스케줄 없을 때 혼자서 '홀짝'인다"라고 털어놨다.

박하선은 "하석진의 말에 공감한다. 스케줄이 들쑥날쑥해서 출근하는 친구들과 시간을 맞추기가 어렵다. 집에서 주종을 가리지 않고 음식을 준비해서 마시는 편이다. 영화볼 때, 속상한 일이 있을 때 혼자 마신 적이 있다"라고 전했다.

'혼술남녀'는 서로 다른 이유로 혼술하는 노량진 강사들과 공시생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공감 코믹 드라마다. 하석진, 박하선, 황우슬혜, 민진웅, 김동영, 키, 김원해 등 출연, 9월 5일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