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썰전' 이천수 유상철에게 물었다 '송종국은 어디에?'

입력 2016-08-26 13:47:29 | 수정 2016-08-26 13:52: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썰전' 이천수 유상철기사 이미지 보기

'썰전' 이천수 유상철


'썰전' 이천수와 유상철이 송종국의 근황에 궁금증을 드러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썰전’에는 축구 국가대표 출신 이천수와 유상철이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오는 9월1일 치러지는 중국전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이날 김구라는 이천수 유상철에게 "리우 올림픽 중계 해설로 참여한 이영표와 안정환 중 어떤 해설이 듣기 편했냐"고 물었다.

이에 유상철은 “KBS의 이영표는 데이터를 많이 준비해서 해설해 듣는 입장에서 편하다. MBC의 안정환은 현장감을 잘 살리는 편이고 예능감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천수는 "박지성과 SBS 간에 얘기가 있었다고 하는데 결국 안한다고 했다고 들었다"라면서 "타사의 얘기는 잘못 말하면 욕을 엄청 먹는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유상철과 이천수는 전 MBC 해설위원으로 활약한 송종국의 근황에 대해 묻자 "나도 연락을 안 한다. 궁금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송종국은 지난해 박잎선과 협의이혼한 후 두문불출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