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닥터스' 김래원 "'결혼했니? 됐다 그럼' 명대사 뜨거운 반응, 내 덕분"

입력 2016-08-26 17:20:38 | 수정 2016-08-26 19:03:2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래원 / 사진 = HB엔터테인먼트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김래원 / 사진 = HB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래원이 '닥터스'에서 가장 뜨거운 반응을 일으킨 '결혼했니?' 명대사의 뒷 이야기를 밝혔다.

시청률 20%를 돌파하며 마무리한 SBS 월화드라마 '닥터스' 종영 기자간담회가 26일 서울 양천구 SBS목동사옥에서 개최됐다.

이날 김래원은 '결혼했니? 됐다 그럼'이라는 대사에 대해 "그 한 마디의 순서를 내가 바꿨다. 조금 과하긴 했는데 사실 그래서 이슈가 된 것 같다. 작가님의 의도는 그 정도가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어 "드라마 후반부에 보면 나는 항상 다정다감하고 이해하고 지켜봐주는 인물인데 그 장면에서는 상남자다. 작가님께 나는 상남자이고 싶다고 강조했다. 헬기신도 사실 쭈뼛거리고 눈도 못 쳐다보며 한 마디를 던지는 거였다"고 뒷 이야기를 전했다.

김래원은 극 중 능력 있는 신경외과 교수 홍지홍 역으로 열연했다. 연인 유혜정(박신혜 분)을 향해 자신의 마음을 거침없이 드러내는 남자다움과 다정다감한 모습, 때로는 의사로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까지 팔색조 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결혼했니? 애인 있어? 됐다, 그럼" 등의 달콤한 말들로 2개월 동안 여성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멜로 황태자'의 입지를 다시 한 번 각인시켰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