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씨잼, 비와이와의 노래방 대결에서 승리

입력 2016-08-27 15:32:56 | 수정 2016-08-27 15:33:2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



‘나혼자산다’에서 씨잼·비와이가 노래 대결을 펼쳤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더 무지개 라이브’ 코너에서는 자신의 일상을 공개한 씨잼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나 혼자 산다’에 등장한 씨잼은 독특한 헤어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헤어스타일을 유지하기 위해 3일째 머리를 감지 않는 가하면, 냄새를 방지하기 위해 머리에 향수를 뿌리는 등 그의 모든 게 상상초월이었다.

이어 절친한 래퍼 비와이를 만난 모습도 공개됐다.

전현무는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비와이가 1등이고 본인이 준우승한 건 다 아는데, 두 분의 관계가 예전부터 친했다고 들었다”고 운을 뗐다.

씨잼은 “고등학교 1학년 때 만나서 내가 같이 크루를 하자고 했었다”며 “그때 비와이는 힙합이 뭔지도 몰랐다. 그래서 라임을 내가 겨울방학 내내 가르쳐줬었다. 너무 이해를 못하더라”라고 폭로했다.

이에 김용건은 “비와이가 본인 때문에 힙합을 하게 됐는데, 힙합 오디션에서 패해 서운했겠다”라고 말하자 씨잼은 "그건 괜찮다. 나는 연예인이 됐고, 비와이는 래퍼로 나왔으니까. 난 연예인, 걘 래퍼"라고 말해 ‘나 혼자 산다’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나 혼자 산다’에서 씨잼·비와이는 노래방을 찾아가 ‘딱밤’을 걸고 노래 대결을 벌였다. 먼저 나선 씨잼은 버즈 ‘가시’를 선곡했다. 씨잼은 원곡자 민경훈의 두성을 패러디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비와이는 윤도현의 ‘너를 보내고’를 선곡했다. 비와이는 자신만만한 무대 위 모습과는 다르게 긴장한 기색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결과는 씨잼의 승리였다. 오디션 프로그램에서는 2등을 차지한 씨잼은 노래방 대결에서는 우승을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