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런닝맨' 이준기, 예능황제 납시오

입력 2016-08-29 09:27:12 | 수정 2016-08-29 09:27:12
글자축소 글자확대
'런닝맨' 이준기기사 이미지 보기

'런닝맨' 이준기


지난 28일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이하 런닝맨)에 ‘달의 연인 – 보보경심 : 려’의 주인공 이준기가 출연했다.

이날 런닝맨에 첫 출연한 이준기는 런닝맨의 팬인 조카를 위해 반드시 우승을 하겠다는 포부를 안고 의욕 충만한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이준기는 황제로 변신한 상황극에서 “I say 준기! You say 황제!”를 외치며 그동안 숨겨왔던 예능감까지 발휘했다.

하지만 뿅망치로 뒤통수를 가격하는 게임에서 숨어있는 뿅망치를 찾지 못해 허둥지둥 거리며 다른 멤버들을 피해 다녀 허당 캐릭터로 등극했다.

하지만 이준기는 수중 활쏘기 게임에서 진지한 모습으로 활쏘기에 임해 마치 예능을 드라마의 한 장면처럼 재현해내며 여자 스텝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뿐만 아니라 이준기는 이름표 뜯기 레이스에서 액션 전문 배우답게 날렵한 몸놀림으로 런닝맨 멤버들을 추격하는 모습을 보이며 활약했으나 김종국에게 우승을 내어줬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