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닥터스' 윤균상 "이성경과 열애설? 연애 정말 하고 싶어요" (인터뷰)

입력 2016-08-29 15:28:24 | 수정 2016-08-29 17:40:41
글자축소 글자확대
'닥터스'의 윤균상이 드라마 종영 후 소감을 털어놨다.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닥터스'의 윤균상이 드라마 종영 후 소감을 털어놨다.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윤균상이 이성경과의 열애설에 대해 선을 그었다.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한 카페에서 SBS 드라마 '닥터스' 종영 기념 윤균상 인터뷰가 진행됐다.

윤균상은 2012년 SBS 드라마 '신의'에서 '덕만'이라는 캐릭터로 데뷔, SBS '피노키오', '너를 사랑한 시간', '육룡이 나르샤'에 연이어 출연하며 대중에 눈도장을 받았다.

이후 윤균상은 '닥터스'에서 단순하고 까칠하지만 사랑 앞에서 순수한 소년이 되는 '정윤도' 역을 맡아 여심스틸러로 자리 잡았다. 특히 윤균상은 극중 연기 호흡을 맞췄던 서우 역의 이성경과 남다른 케미로 '열애설'이 솔솔 불거졌다.

이 소식을 듣고 윤균상은 "너무 웃겼다"라는 말로 심경을 전했다. 그는 "현장에서 케미가 좋고, 작품에서 그게 보여졌을거고, 친하게 지내는 부분이 관심을 받은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사실 사랑 받는 듯한 기분이 들어서 좋았다"라면서도 "실제로 연애 정말 하고 싶다. 성경이와는 그럴 일 없지만"이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윤균상의 이상형은 어떤 스타일일까. "솔직히 어떤 스타일을 좋아하는지 모르겠다. 단, 싫어하는 것은 있다. 예의 없는 사람을 정말 싫어한다. 식당에 가서 일하시는 분들에게 어떻게 대하는지와 같은 것들... 사람의 됨됨이를 보는 것 같다. 상투적이지만 '착한 여자'를 좋아한다. 그런 '기운'이 느껴지는 사람을 좋아한다."

한편 윤균상이 출연한 SBS '닥터스'는 지난 23일 시청률 20%로 인기리에 종영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