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달의 연인' 홍종현, 이준기와 신경전…생애 첫 악역 완벽소화

입력 2016-08-30 09:08:35 | 수정 2016-08-30 09:09: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달의연인 홍종현 이준기
'달의 연인' 홍종현기사 이미지 보기

'달의 연인' 홍종현


‘달의 연인’ 홍종현이 강렬한 눈빛연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29일 1,2화 연속 방송된 SBS 드라마 ‘달의 연인’에서 홍종현은 3번째 황자 ‘왕요’역을 맡아 생애 첫 악역 연기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홍종현은 4번째 황자 ‘왕소’역을 맡은 이준기를 개늑대라 비꼬고 무시하는 등 이준기와의 신경전을 벌였다. 게다가 홍종현은 왕위를 차지하기 위해 황태자 정윤 ‘왕무’ 역을 맡은 김산호의 암살까지 서슴치 않는 등 완벽한 악역으로 변신에 성공했다.

한층 성장한 연기력과 함께 카리스마 있는 눈빛으로 생애 첫 악역 연기를 선보인 홍종현은 극의 긴장감을 높여 앞으로 극의 전개에 어떤 존재감을 과시할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달의 연인 캡쳐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