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파경설' 호란, 전 연인 남편과 드라마 같은 재회 그리고 이별

입력 2016-08-30 10:03:28 | 수정 2016-08-30 10:11:15
글자축소 글자확대
호란 파경설 //MBC every1기사 이미지 보기

호란 파경설 //MBC every1


가수 호란이 세 살 연상의 남편과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30일 호란 부부는 오랜 시간 고민 끝에 이혼 서류를 제출하면서 지난 7월 완전히 남남으로 돌아서게 됐다고 TV리포트 측은 보도했다.

그동안 호란과 남편은 성격 차이를 이유로 불화를 겪어왔다. 남편은 이혼 전 호란과 함께 지내던 집에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호란 부부는 전 연인이었던 남편과 13년 뒤 재회해 결혼한 애뜻한 커플임을 공공연히 밝힌 바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2012년 열애를 공개한 뒤 이듬해 3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2004년 혼성그룹 클래지콰이로 데뷔한 호란은 똑부러진 입담과 매력으로 인기를 끌었다. 현재 어쿠스틱 그룹 이바디 멤버로도 활동 중이며 SBS 라디오 '호란의 파워FM'을 진행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