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중국 축구, 오늘 밤 격돌…기성용 "실망하는 일 없도록"

입력 2016-09-01 17:02:57 | 수정 2016-09-01 17:07:03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중국 축구
한국·중국 축구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중국 축구


한국과 중국 축구 대표팀이 격돌한다.

9회 연속 FIFA 월드컵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은 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중국과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1차전을 치른다.

이날 한국 대표팀은 이청용, 기성용, 구자철 등 해외파와 더불어 중국 리그에서 활약 중인 홍정호, 장현수 등과 국내파 선수들까지 합심해 승리를 다짐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경기에 앞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기성용은 "1년 가량의 긴 레이스를 잘 시작해야 한다"고 남다른 책임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홈에서 치르는 경기인만큼 경기장을 찾는 팬들이 실망하는 일 없도록 최선을 다해 좋은 경기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