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검찰청 들어서는 신동주 전 부회장

입력 2016-09-01 10:06:28 | 수정 2016-09-01 10:06: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변성현 기자 ]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1일 오전 서울 중앙지방검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롯데그룹의 경영 비리를 수사중인 검찰은 신 전 부회장이 주요 계열사에 등기이사로 이름만 올려놓고 수백억원대 급여를 수수한 혐의를 조사할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