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리결혼했어요' 김진경·조타의 가을맞이 보양식 여행

입력 2016-09-03 20:53:15 | 수정 2016-09-03 20:53: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우리결혼했어요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우리결혼했어요



김진경·조타 커플이 가을맞이 여행을 떠났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가을맞이 보양식 여행을 떠난 김진경·조타 커플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김진경은 남편 조타와 함께 식사를 하러 가던 도중 힌트를 건넸다. "몸보신도 시킬 겸 준비했다"며 "남자한테 좋은 보양식"이라고 말한 것.

조타는 장어임을 알아냈고, 이에 김진경은 "내가 오늘 오빠한테 꼬리를 다 양보하겠다"며 "원래 아무한테도 양보하지 않는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음식점까지 향하는 길은 멀고도 험했다. 김진경이 "그냥 식당 가면 재미가 없으니까 장어 잡는 과정이 보는 곳으로 왔다"고 말하자, 조타는 "쉽게 먹긴 글렀구나"라고 해탈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