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장대를 부탁해2' 이특, 한채영-리지와 MC 호흡 어떨까?

입력 2016-09-05 16:44:45 | 수정 2016-09-05 16:44:45
글자축소 글자확대
'화장대를 부탁해2' 이특 한채영 리지기사 이미지 보기

'화장대를 부탁해2' 이특 한채영 리지


슈퍼주니어 이특이 뷰티프로그램 MC로 발탁됐다.

5일 오전 서울시 중구 씨네큐브에서 패션앤 뷰티프로그램 '화장대를 부탁해 시즌2'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한채영은 시즌1에 이어 메인 MC를 맡게 됐다. 그는 "통통 튀는 매력의 이특과 리지가 합류해 색다른 재미를 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뷰티 프로그램에서 전문가 외에 남성이 MC석을 꿰차는 경우는 드물다. 이특은 "남자가 '화장대를 부탁해'에 어울릴까 하는 걱정이 많으시겠지만, 남자들에게 특화된 뷰티 팁을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다른 MC들에게 민폐가 되지 않기 위해 공부를 많이 했다"면서 "뷰티에 관심이 많은 남성들을 대변해 알짜 정보를 전달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화장대를 부탁해'의 김현아 PD는 "기존의 틀을 벗어나 남성이 MC로 선다면 어떨까라는 생각으로 이특을 발탁하게 됐다"라면서 "이특은 여자만큼이나 뷰티에 관심이 많고 본인 관리에 철저했다"라고 설명했다.

오는 8일 오후 9시 첫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