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븐과 열애설' 이다해 "연예인 남자친구 싫다" 과거 발언 눈길

입력 2016-09-07 10:25:42 | 수정 2016-09-07 11:05: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다해 세븐 열애설
세븐 이다해 열애설기사 이미지 보기

세븐 이다해 열애설


배우 이다해와 가수 세븐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7일 한 매체는 복수의 연예관계자 말을 빌려 "이다해와 세븐이 1년 째 열애 중"이라고 전했다.

이 가운데 이다해의 인터뷰가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이다해는 과거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이상형을 밝힌 바 있다.

당시 이다해는 "말 잘 통하고 웃는 남자가 좋다. 남자가 과묵하면 썰렁하지 않느냐"라며 "같은 연예인은 남자친구로 사귀고 싶지 않다. 너무 바빠서 싫다"고 전했다.

이어 "내가 바쁘니까 남자라도 좀 한가해야 한다. 내가 욕심이 많은가 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