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르미 그린 달빛' OST, 거미X'태양의 후예' 음악감독 콜라보 '반칙아닙니까'

입력 2016-09-07 16:54:38 | 수정 2016-09-07 16:56:44
글자축소 글자확대
'구르미 그린 달빛' OST 거미기사 이미지 보기

'구르미 그린 달빛' OST 거미


이정도면 반칙이다. 거미와 '태양의 후예' 음악감독이 ‘구르미 그린 달빛’ OST로 다시 조우했다.

지난 6일 공개된 거미의 ‘구르미 그린 달빛’ OST ‘구르미 그린 달빛’ 음원은 공개 직후 음원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 현재까지 음원 차트 상위권을 장악하고 있다. 호소력 짙은 거미의 보컬은 극의 몰입도를 배가시킨다는 평을 받고 있다.

거미의 OST ‘구르미 그린 달빛’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 음악감독이었던 개미(강동윤)와 거미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춘 곡이다.

극의 두 주인공 이영(박보검 분)과 홍라온(김유정 분)의 마음을 그린 메인 테마곡. 잔잔한 전주만으로 드라마의 장면을 환기 시키는 이 곡은 아름다운 피아노 반주와 갈수록 웅장해지는 오케스트라의 연주, 거미의 애절한 보이스의 향연이 두 사람의 러브라인의 극대화하면서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앞서 거미는 ‘눈꽃’, ‘그대라서’, ‘통증’, ‘날 그만 잊어요’ 등 절절한 감성이 묻어나는 OST를 통해 꾸준히 사랑받는 음악을 선사하며 많은 대중들에게 ‘믿고 듣는 OST 퀸’ 수식어를 얻은 바 있다.

특히 상반기 흥행 드라마 ‘태양의 후예’ OST ‘You are my everything’으로 장기간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했던 거미가 또 한 번 대세 드라마와의 역대급 콜라보라는 조합을 선보이며 음원 차트 장기 집권을 이어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