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북한 지진, 핵실험에 의한 인공지진 가능성 ↑…4차 핵실험과 판박이

입력 2016-09-09 10:10:03 | 수정 2016-09-09 10:10: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북한 지진, 인공지진"

북한에서 발생한 지진은 핵실험으로 인한 인공지진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됐다.

유럽지중해지진센터는 9일 오전 9시 북한에서 규모 5.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미국지질조사국은 북한 지진의 규모를 5.3으로 봤다. 중국지진센터는 규모 4.8의 인공지진으로 관측했다.

진앙은 북한 청진 남서쪽 78km 부근이다. 북한 핵실험장이 있는 풍계리에서 멀지 않는 곳. 유럽지진센터는 진원의 깊이를 2km로 봤고, 미국지질조사국은 0km로 봤다. 사실상 핵실험에 의한 인공지진임이 확실시 되고 있다.

북한이 지난 1월 6일 4차 핵실험을 실시했을 때도 규모 5.0의 인공지진이 발생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