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뷰티SKY' 신보라 "엄현경·한보름과 기싸움 걱정…실제론 개그맨 같다"

입력 2016-09-09 11:45:08 | 수정 2016-09-09 14:38:46
글자축소 글자확대
'뷰티SKY' 한보름-엄현경-신보라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뷰티SKY' 한보름-엄현경-신보라 / 사진 = 변성현 기자


개그우먼 신보라가 두 여배우와 함께 진행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스카이티브이의 드라마 예능 채널 스카이드라마가 자체제작한 뷰티 프렌드 프로그램 '뷰티SKY' 제작발표회가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뷰티SKY' MC를 맡은 배우 엄현경, 한보름, 개그우먼 신보라가 참석해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신보라는 3명의 MC 케미에 대해 "며칠 전에 첫 촬영을 했는데 그 전 포스터 촬영할 때부터 좋았다. 엄현경, 한보름은 친분이 있고 나만 초면이었다. 배우들이고 여자 셋이니까 기싸움이나 텃세가 있을까봐 사실 걱정을 좀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하지만 그런 건 전혀 없었고 개그맨 동료들과 촬영하는 것처럼 털털하고 유머 감각이 있더라. 최고의 케미였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뷰티SKY'는 '뷰티 초보들의 뷰티 고수되기 프로젝트'를 주제로 어렵고 복잡한 뷰티 관련 아이템, 이슈를 초보자 눈높이에 맞춰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는 뷰티 프로그램이다. 엄현경, 신보라, 한보름 등 3명의 MC가 프로그램을 통해 뷰티 고수로 거듭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오는 21일 밤 12시에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