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앤아웃' 붐 "이상형? 심으뜸보단 양정원…선분홍 빛 잇몸이 매력적"

입력 2016-09-09 11:34:06 | 수정 2016-09-09 17:08: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앤아웃' 심으뜸 붐 강정원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인앤아웃' 심으뜸 붐 강정원 /사진=변성현 기자


방송인 붐이 양정원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스카이티브이의 드라마 예능 채널 스카이드라마가 자체제작한 건강 정보 쇼 '인앤아웃' 제작발표회가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방송인 붐, 양정원, 심으뜸이 참석해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붐은 심으뜸과 양정원 중 이상형이 누구냐는 질문에 "사랑에 있어서는 경솔하다. 이제는 더 이상 논란을 일으키지 않을 것이다. 선뜻 말하기 힘들다"고 머뭇거렸다.

이어 "그래도 단아한 모습은 양정원 쪽이다. 선분홍 빛 잇몸이 매력적이다. 그래서 이상형에 가깝고 심으뜸은 핫보디다"라고 밝혔다.

'인앤아웃'은 최근 유행하는 몸매 가꾸기 트렌드에 맞춰 전문 의료진, 바디 트레이너의 조언을 통해 외적으로 아름다운 몸을 가꾸는 동시에 내적 건강함도 챙길 올바른 방법을 제시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13일 저녁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