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해물질 걱정 끝, 안전한 물티슈 고르기

입력 2016-09-09 16:56:54 | 수정 2016-09-09 16:56:54
글자축소 글자확대
물티슈 /페넬로페기사 이미지 보기

물티슈 /페넬로페


지난 8일 한국소비자원의 조사 결과에 따라 일부 물티슈 제품들의 실태가 보도됐다. 최근 가습기 살균제에 사용되어 논란이 되고 있는 CMIT(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논)과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 성분과 기준치를 넘는 세균이 일부 영유아용 물티슈 제품에서 검출되는 등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물티슈에 대한 논란은 과거 물티슈에 유해한 성분이 들어있다는 성분 및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면서 사회적인 문제로까지 대두되어 왔다.

이에 따라 지난 2015년 7월부터 식약처에서는 화장품 안전기준 등에 관한 규정으로 사용 상의 제한이 있는 살균 보존제 성분을 지정하여 관리 감독하기로 해 물티슈의 품질 및 안전성에 대한 논란이 불식됐던 상황이다.

식약처에서 고시한 살균, 보존제 성분은 기준치를 초과할 경우 인체에 유해할 우려가 있기에 사용 한도를 규정해 관리 감독한 것. 하지만 기준치를 훨씬 웃도는 일부 제품들의 문제점에 소비자들의 불안과 불만이 끊이지 않고 제기되고 있는 상태다.

김세희 페넬로페 이사는 “식약처에서 고시한 살균, 보존제 성분은 전혀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현재 논란의 쟁점으로 부각되고 있는 CMIT(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논)과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 성분은 처음부터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페넬로페는 자체 연구소에서 개발부터 생산까지 화장품법에 의거 철저하게 물티슈를 생산하며, 세균 및 진균 등 미생물 검사 또한 완료하여 출고한다. 또한 국제공인시험인증기관인 KTR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에서 실시한 경구독성 테스트, 11無첨가 테스트 역시 완료해 안전성을 검증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