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섹션TV' 이병헌 "'밀정' 특별출연, 이럴 줄 알았으면 안 했다" 후회

입력 2016-09-11 17:33:16 | 수정 2016-09-11 17:33:1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병헌이 정우성, 송강호와 경쟁자로 만난 소감을 전했다.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는 영화 '매그니피센트7'로 돌아온 배우 이병헌이 출연했다.

이날 이병헌은 영화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정우성, 송강호와 비슷한 시기에 영화로 경쟁하게 된 것에 대해 "좋은 영화가 개봉하는 건 서로 축하해야할 일인데, 경쟁해야 되서 안타까울 따름이다"고 밝혔다.

그는 "할리우드에서 찍은 영화 중에서 완전하게 대박을 친 게 없다. 중박 정도"라며 "이번에는 정말 느낌이 좋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경쟁작인 영화 '밀정'에 출연한 것에 대해 "개봉 시기가 비슷할 줄 알았다면 출연하지 않았을 것이다"며 "하지만 거기선 비중이 적으니까 '매그니피센트7'를 봐주시길 바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