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나경 "예뻐서 뽑힌 건 아냐"

입력 2016-09-13 10:54:38 | 수정 2016-09-13 11:44: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나경 아나운서. '비정상회담' 출연기사 이미지 보기

안나경 아나운서. '비정상회담' 출연


안나경 아나운서, '비정상회담' 출연

안나경 아나운서가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솔직한 이야기로 눈길을 끌었다.

JTBC '뉴스룸'을 진행하는 안나경 아나운서는 12일 같은 방송사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예쁘거나 가장 뛰어나서 '뉴스룸'에 발탁된 건 아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안나경 아나운서는 "나도 그 이유가 궁금해 손석희 선배에게 물어보지만 '츤데레' 스타일이셔서 답을 잘 안 해주신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안나경 아나운서가 '뉴스룸'에 발탁된 이유는 이후 밝힌 소신을 통해 엿볼 수 있었다. 안나경 아나운서는 "뉴스 보도에서는 신뢰가 가장 중요하다"며 "대중에게 얻는 신뢰는 하루아침에 되는 게 아니다. 진실을 얻으려는 한결같은 의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나경 아나운서는 "세월호 참사 당시 학생들이 전원 구조됐다는 오보는 아직도 잊을 수 없을 정도로 충격적이었다"고 말해 녹화장을 숙연하게 만들었다.

안나경 아나운서는 이날 '비정상회담' 출연에 대해서는 "뉴스를 진행하는 것보다 백배는 떨린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