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전노민, 김기범 류효영과 한솥밥…와이팀컴퍼니와 전속계약

입력 2016-09-20 09:08:11 | 수정 2016-09-20 09:09:4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전노민 /사진=와이팀컴퍼니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전노민 /사진=와이팀컴퍼니 제공


배우 전노민이 김기범-류효영과 한솥밥을 먹는다.

20일 오전 와이팀컴퍼니 측은 배우 전노민과의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전노민은 배우로서 폭넓은 연기력과 대중적인 인지도, 신뢰성을 지니고 있다. 와이팀컴퍼니의 체계적 매니지먼트로 활동을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전노민은 2003년 MBC ‘성녀와 미녀’로 데뷔한 이래 SBS ‘섬마을 선생님’, MBC ‘결혼합시다’, SBS ‘사랑과 야망’, MBC ‘나쁜 여자 착한 여자’, MBC ‘선덕여왕’, MBC ‘로열 패밀리’, SBS ‘뿌리깊은 나무’, KBS2 ‘각시탈’, MBC ‘마의’, tvN ‘나인: 아홉 번의 시간여행’, SBS ‘육룡이 나르샤’, SBS ‘딴따라’ 등의 매년 굵직한 작품에서 선 굵은 역할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아왔다..

전노민은 소속사를 통해 “그 동안 여러 회사의 러브콜이 있었지만 와이팀컴퍼니와 미래를 선택했다. 앞으로 드라마는 물론 영화 등에서 다양한 작품으로 인사 드리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전노민은 현재 MBC 일일연속극 ‘다시 시작해’에서 이태성 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