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리동네 예체능' 이시영, 궁사로 돌아온 복싱여제…강호동 "수술한 코 조심"

입력 2016-09-21 10:34:34 | 수정 2016-09-21 10:34: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우리동네 예체능' 이시영 강호동기사 이미지 보기

'우리동네 예체능' 이시영 강호동

복싱선수 이시영은 잊어라, 양궁으로 돌아왔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 양궁편에 이시영이 출연해 운동 실력을 뽐냈다.

이시영과 함께 양궁 기본기를 배우던 전효성에게 강호동은 "활 시위가 코에 닿아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이에 이시영은 웃음을 터트렸다. 강호동은 "안 되나? 코 수술해 가지고. 얼굴 다 나갔다면서? 코 조심해라, 그거 빠지면 안되지 않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장영술 감독에게도 "이시영이 복싱하다 맞아서 코 수술했다고 한다. 코가 다 내려 앉아서"라고 폭로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시영은 '예체능' 멤버 중 가장 좋은 자세로 시작해 점수까지 완벽한 양궁 실력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