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 "최지우와 묵은지의 힘 보여줄 것"

입력 2016-09-22 14:33:03 | 수정 2016-09-22 17:16: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주진모가 동시간대 경쟁작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MBC 새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극본 권음미, 연출 강대선·이재진)' 제작발표회가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강대선 PD를 비롯해 배우 최지우, 주진모, 전혜빈, 이준이 참석했다.

이날 주진모는 동시간대 방송 중인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 대해 "경쟁작에 의식하고 일하는 스타일은 아니다. 상대 드라마에 대한 반응이 좋다는 이야길 들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는 대중들이 궁금해하는 부분을 잘 해석해주고 공감할 수 있는 내용들이 많다는 특징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상대 작품은 사극이고 우리는 현대극이다. 어색한 부분 없이 통일감 있는 드라마다. 최지우와 내가 배우 생활을 오래 했기 때문에 묵은지의 힘을 보여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는 특유의 매력과 재치로 서초동 바닥을 주름잡던 여성 사무장 차금주(최지우 분)이 한순간에 몰락한 뒤, 능력 있는 검사 출신 언론사 대표 함복거(주진모 분)를 만나 자신의 꿈과 사랑을 쟁취하며 재기에 성공하는 성장 스토리와 법정 로맨스를 그린다. '몬스터' 후속으로 오는 26일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