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와 친분 있어…완벽 케미 중 최고봉"

입력 2016-09-22 14:46:56 | 수정 2016-09-22 17:17: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최지우가 주진모와의 완벽 케미를 예고했다.

MBC 새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극본 권음미, 연출 강대선·이재진)' 제작발표회가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강대선 PD를 비롯해 배우 최지우, 주진모, 전혜빈, 이준이 참석했다.

이날 최지우는 그동안 남자 배우들과의 호흡에 대해 "이번엔 완벽 케미 중 최고봉이 될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사실 주진모는 예전부터 친분이 있던 사이여서 그런지 촬영할 때 편하다. 그만큼 호흡이 잘 맞는 것 같다. 최고의 조합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완벽한 호흡을 예고했다.

이준은 "나는 지우 누나랑만 호흡을 맞췄다. 다른 분들은 촬영장에서 지나가면서 봤기 때문에 더 경험을 해봐야 할 것 같다. 지우 누나는 워낙 잘 받아주시고 내 맘대로 하면 귀엽게 봐주신다. 그래서 편하게 찍고 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는 특유의 매력과 재치로 서초동 바닥을 주름잡던 여성 사무장 차금주(최지우 분)이 한순간에 몰락한 뒤, 능력 있는 검사 출신 언론사 대표 함복거(주진모 분)를 만나 자신의 꿈과 사랑을 쟁취하며 재기에 성공하는 성장 스토리와 법정 로맨스를 그린다. '몬스터' 후속으로 오는 26일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