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소영, 애프터스쿨 몸싸움 루머에 덤덤한 발언…"머리채 잡고 싸워" 깜짝

입력 2016-09-23 09:39:09 | 수정 2016-09-23 10:13:58
글자축소 글자확대
'해피투게더' 유소영
해피투게더 유소영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 유소영


'해피투게더' 유소영이 애프터스쿨 다툼 일화를 밝혔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유소영, 정혜성, 선우선, 레이디제인, 정다은 아나운서가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소영은 애프터스쿨 탈퇴 이유에 대한 이야기를 하던 중 "몸싸움도 하냐"는 질문을 받았다.

유소영은 "5명의 멤버들이 2년 동안 동고동락했다. 그래서 여느 여학교처럼 다투기도 하고 화해하기도 하고 그랬다"고 말했다.

이어 "여고생들도 싸울 때 머리채를 잡고 싸우지 않냐 우리도 비슷했다"고 털어놨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