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곽도원, "'무한도전' 덕분에 결혼 계획 빨리 해야 겠다"

입력 2016-09-24 19:31:31 | 수정 2016-09-24 19:31: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곽도원이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신들의 전쟁' 특집으로 꾸며져 영화 '아수라'의 배우 정우성, 황정민, 주지훈, 곽도원, 정만식, 김원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무한도전'에 출연한 곽도원은 세트장에 들어서며 "이렇게 카메라 많은 거 처음 봤다"고 감탄했다.

이어 곽도원은 '무한도전' 멤버들을 보며 "너무 다 웃기다. '무한도전' 멤버들이 내 앞에서 말을 하고 있다는 게 신기하고 웃기다"고 웃음을 터트렸다.

박명수는 "여자친구가 '무한도전' 출연한다고 응원해줬느냐"고 물었고 곽도원은 "잘하고 오라고 했다"고 답했다.

곽도원은 결혼식에 초대 할 거냐는 질문에 "와주시면 땡큐다. 결혼 계획을 빨리 해야겠다"며 수줍게 웃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