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달샤벳 "바쁜 현대인의 삶 그린 '금토일', 많은 공감 얻을 것"

입력 2016-09-28 16:12:31 | 수정 2016-09-28 16:17:43
글자축소 글자확대
달샤벳 쇼케이스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달샤벳 쇼케이스 / 사진 = 변성현 기자


걸그룹 달샤벳이 신곡 '금토일'에 담긴 의미를 설명했다.

달샤벳(세리, 아영, 우희, 수빈)이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10번째 미니앨범 'FRI. SAT. SU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세리는 타이틀곡에 대해 "'금토일'은 지친 생활 속에서 바쁜 현대인들의 마음을 솔직히 풀어놨다. 많은 공감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아영은 "평일이 힘들다는 것이 아니라 금토일도 즐기지만 월화수목도 힘차게 지내자는 의미가 담겨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금토일'은 히트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달샤벳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춘 곡으로, 반복되는 일상에서 벗어날 '금토일'을 기대하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달샤벳은 29일 0시 새 앨범 'FRI. SAT. SUN'을 공개하고 본격 컴백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