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이셸 결혼' 나르샤 솔직 발언 "결혼은 현실…경제력 안 볼 수 없어"

입력 2016-09-29 11:23:01 | 수정 2016-09-29 13:08: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세이셸 결혼' 나르샤
'세이셸 결혼' 나르샤기사 이미지 보기

'세이셸 결혼' 나르샤


브라운아이드걸스 멤버 나르샤의 결혼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나르샤의 결혼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SBS 설특집 '썸남썸녀'에서는 나르샤, 채연, 채정안이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결혼 비용이 얼마나 되어야 하느냐를 두고 이야기를 펼치던 도중 채정안은 "사랑하면 없어도 살 것 같지 않아?"라고 말했고, 이에 채연과 나르샤는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두 사람은 "사랑만으로 가능할까? 결혼은 현실이다. 그런 경우를 많이 봤다"고 반박했고, 특히 나르샤는 "과거 경제력을 보지 않고 정말 좋아해서 만났던 친구가 있었는데 경제력이 차이가 나다 보니 상대방이 자격지심을 느끼게 되는 순간이 오더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나르샤는 오는 10월 동갑내기 패션사업가와 세이셸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