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혼술남녀' 정채연, 연기력 평가는?

입력 2016-10-04 10:46:57 | 수정 2016-10-04 10:46: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채연. '혼술남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정채연. '혼술남녀' 캡처


정채연 '설렘주의보'

정채연의 연기력이 '우려에도 불구하고' 호평을 받고 있다.

정채연은 tvN '혼술남녀'를 통해 연기자로 첫 발을 내딛었다. 아이돌 출신 연기자들의 '발연기'에 우려가 적지 않았던 상황. 하지만 정채연은 극중 캐릭터대로 '노량진 핵미모 철벽녀'를 완벽하게 소화 중이다.

정채연의 연기력이 기대 이상이라는 평가가 줄을 이으면서 '혼술남녀' 이후 연기 활동 역시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채연의 표정 연기는 타고났다는 평가까지 나올 정도. 인터넷 포털사이트 네이버 아이디 vgun****는 "정채연은 무대에서도 타고났다"고 평가했고, guin****는 "정채연이 연기를 너무 잘한다"고 댓글을 남겼다. 아이디 온요는 "정채연처럼 음식을 자연스럽게 먹는 연기는 어떻게 가능한지 모르겠다"고 감탄했다.

한편 3일 '혼술남녀'에서 정채연은 기범(키)를 몰카범으로 의심했던 것에 대해 사과했고, 몰카범을 잡아준 공명에게 공부를 가르쳐주기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공명에게 설렘을 느낀 정채연의 표정이 앞으로 있을 정채연-공명-기범의 삼각관계를 암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