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젝스키스 강성훈, 발가락 부위 통증 재발…"큰 이상 없다"

입력 2016-10-06 11:24:46 | 수정 2016-10-06 11:35: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젝스키스 컴백
젝스키스 컴백기사 이미지 보기

젝스키스 컴백


16년 만에 돌아온 그룹 젝스키스의 신곡이 오늘(6일) 밤 공개된다.

젝스키스는 7일 자정 신곡을 공개하며 연예계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

이 가운데 발가락 부위 통증 재발로 팬들의 걱정을 샀던 멤버 강성훈에게도 눈길이 쏠리고 있다.

앞서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강성훈이 예전에 다쳤던 발가락 부위의 통증이 재발해 콘서트가 끝난 직후 응급실에 갔다. 새로운 부상이나 큰 증상은 아니다. 다소 통증이 있었던 것일 뿐 활동엔 지장이 없을 것"이라 설명해 팀 활동을 무사히 소화할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