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미도, 마치 'SNL8'을 위해 태어난 여배우

입력 2016-10-09 10:53:46 | 수정 2016-10-09 11:01:44
글자축소 글자확대
'SNL8' 이미도, 섹시+연기력 겸비한 매력 발산
시즌 최고 시청률 기록
'SNL8' 이미도기사 이미지 보기

'SNL8' 이미도


누구도 예상 못했던 활약이다. 배우 이미도가 tvN ‘SNL코리아 시즌8’의 시청률을 견인했다.

지난 8일 토요일 밤 9시 15분에 생방송한 tvN ‘SNL코리아 시즌8’ 호스트 이미도편이 기록적인 시청률을 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은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기준 전국 가구 평균 시청률이 2.5%, 순간최고시청률이 3.6%까지 치솟으며 이번 시즌8 자체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호스트로 출연한 이미도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마더’, ‘뷰티 인사이드’, ‘굿바이 싱글’ 등 다양한 장르의 영화에서 연기내공을 보여준 국내 대표 신스틸러 배우. 연기뿐 아니라 최근 온스타일 ‘더바디쇼4’의 진행을 맡아 남다른 몸매를 과시하고 있는 이미도는 ‘SNL코리아 시즌8’에서도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오프닝부터 강렬했다. 이미도는 오프닝에서 몸매가 드러나는 밀착 롱 드레스를 입고 등장, 여장을 하고 진짜 이미도라고 주장하는 유세윤과 아찔한 몸매 대결과 코믹댄스 대결까지 펼치며 화끈한 시작을 알렸다.

‘후궁’코너에서는 신동엽과 섹시코미디로 분위기를 더욱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임금 신동엽의 세번째 후궁 후보로 등장한 이미도는 농염한 연기를 선보이며 신동엽을 꼼짝 못하게 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미도의 출중한 연기실력도 빛났다. 엑스트라로 활동하는 두 남녀 배우의 사랑을 담은 ‘엑스트라러브’에서 배우 이미도는 SNL크루 김민교와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였다. “배우가 연기를 소홀히 해서 되나요”라고 말하며 총을 맞고 죽는 시체역, 길거리 거지역 등 작은 배역이라도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애쓰는 이미도의 모습과 코믹한 상황설정이 웃음을 자아냈다.

'SNL8' 이미도기사 이미지 보기

'SNL8' 이미도


이날 호스트로 출연해 대단한 활약을 펼친 이미도는 클로징에서 진심 어린 끝인사를 전하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새터데이 나이트라인’에서 이미도는 “10년 전 ‘날라리2’로 연기를 시작한 뒤 이 자리에서 호스트로 나왔다는 게 감동스럽다. 10년 동안 잘했다고 스스로 칭찬해주고 싶은 밤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생방송을 마무리하면서 이미도는 “제가 이 자리에 오고 준비를 하면서 너무 많은 분들이 화려하지 않은 호스트를 반짝반짝 빛날 수 있도록 많이 도와주셨다. 감사한 마음이 든다”고 전했다.

방청객에 있던 이미도의 어머니 역시, 딸의 대견스런 모습에 눈물을 흘렸다. 이에 관객들은 뜨거운 박수와 함성으로 화답하며 이미도에게 더욱 힘찬 응원을 전했다.

이번 편에서는 호스트의 활약뿐 아니라 유쾌, 통쾌한 풍자가 시청자들의 속을 시원하게 하기도 했다. 이날 ‘먹장군의 아들’ 코너에서는 일본 초밥집의 와사비 테러를 풍자하는 내용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