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tvN 시상식] 조진웅 "연기대상 잘 받겠다" 소감 이유는?

입력 2016-10-10 09:50:28 | 수정 2016-10-10 10:18: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조진웅이 tvN 10 Awards 명예의 연기대상을 차지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동시에 사로잡으며 가장 핫한 배우로 활약 중인 배우 조진웅이 어제(9일)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tvN 10 Awards에 참석, tvN 드라마 <시그널>(연출 김원석|극본 김은희)로 연기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조진웅은 드라마 <시그널> 속 우직하고 정의감 넘치는 형사 '이재한' 역을 맡아 깊이 있는 감정연기로 극을 장악하며 올 상반기 안방극장 최고의 호평을 이끌어 냈었던 바. 또한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전국을 '조진웅 앓이'에 빠지게 만든 그는 시청자들로부터 '역시 조진웅'이라는 찬사를 받기도 했다.

수상자 자리에 오른 조진웅은 "시그널이라는 작품을 할 때 행복하다, 즐겁다는 느낌 보다는 상당히 무겁고 아프고 그것을 공감해야만 했다"며 "왜냐면 소품을 나르는 막내, 연출하는 감독, 글을 써내는 작가, 그 말을 읊고 있는 배우들 모두가 공감했던 모든 사람들과 소통해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라고 작품에 대한 의미 있는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기도.

한편, 조진웅은 오는 11월 방영 예정인 tvN 드라마 <안투라지 코리아>에서 매니지먼트 회사 대표 '김은갑' 역으로 분해 다시 한 번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 <시그널>의 기세를 몰아 올 하반기까지 이어질 그의 대세 행보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