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00% 리얼 다비치 음악"…가을 발라드의 진수 보여준다

입력 2016-10-12 09:10:06 | 수정 2016-10-12 10:09: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여성 듀오 다비치가 새 앨범 발표를 앞두고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다비치는 13일 0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더블 타이틀곡 '내 옆에 그대인 걸'과 '받는 사랑이 주는 사랑에게'를 비롯해 총 6곡이 수록된 '50 X HALF(하프 바이 하프)'를 공개하고 전격 컴백한다.

그동안 자신들을 기다려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더블 타이틀곡을 내세우며 돌아온다. 타이틀곡 '내 옆에 그대인 걸'은 아련한 첼로와 함께 시작되어, 후반부에 갈수록 감정이 고조되며 폭풍처럼 휘몰아치는 이중성을 띄고 있다. 순수한 사랑을 독특한 감성으로 담아낸 팝락 슬로 넘버로 또 하나의 다비치표 중독 발라드 탄생을 예감케 한다.

또 다른 타이틀곡 '받는 사랑이 주는 사랑에게'는 세상에 다양한 형태로 존재하는 사랑이란 감정을 받는 사랑과 주는 사랑으로 비유했다. 피아노와 스트링, 클래식 기타 사운드가 어우러지며 담담히 사랑을 노래하며 리스너들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이외에도 잡을 수 없는 사랑에 대한 안타까움을 노래하는 정통 발라드 '가을의 밤', 나를 외롭게 한 남자에게 보내는 여자의 마지막 고백을 담은 'PET', 이별을 대하는 담담한 가사가 인상적인 '그런 적 있나요' 등 가을 감성 가득한 5곡의 신곡과 타이틀곡 '내 옆에 그대인 걸' Inst 버전까지 총 6곡을 담았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90년대 감성 발라드 대표주자 김현철과 심현보를 비롯해 한동근의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 정기고X소유 '썸' 등을 탄생시킨 히트 메이커 XEPY, 다비치와 다수의 히트곡을 만들어내며 환상의 호흡을 입증한 전해성 등 국내 최고의 뮤지션들이 대거 참여해 퀄리티 높은 명반의 탄생을 예고했다.

또한,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내 옆에 그대인 걸' 뮤직비디오에는 사랑했던 남자를 그리워하는 강민경과 이해리가 그녀들의 주변에 남은 그의 흔적을 찾아 나서며 그리워하는 모습이 담겨 애절한 음악 스토리에 몰입도를 높인다.

1년 8개월 만에 컴백을 앞둔 다비치는 성숙하고 세련된 그녀들만의 음악으로 완성도 높은 앨범을 완성, '50 X HALF(하프 바이 하프)'라는 이름에 걸맞게 강민경·이해리가 함께 완성한 100% 리얼 다비치 음악으로 또 한번 대중의 귀를 사로잡을 준비를 마쳤다.

한편, 13일 0시 미니앨범 '50 X HALF(하프 바이 하프)'로 컴백하는 다비치는 이에 앞서 오늘(12일) 밤 10시 네이버 V앱을 통해 컴백 라이브 '다비치의 반반한 쇼'를 진행한다. 연말에는 단독 콘서트를 열고 팬들을 찾을 예정이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