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핑왕 루이' 남지현, 복실이의 환골탈태…서인국 각성이 '숙제'

입력 2016-10-13 09:29:31 | 수정 2016-10-13 10:47: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핑왕 루이' 남지현 서인국기사 이미지 보기

'쇼핑왕 루이' 남지현 서인국


고복실이 예뻐졌다. '쇼핑왕 루이' 남지현이 뽀글머리를 벗고 청순미녀로 환골탈태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쇼핑왕 루이’ 6부에서는 질투에 휩싸인 차중원(윤상현)이 루이(서인국)를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면서 복실과 생이별하게 된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이를 계기로 두 사람은 데이트를 하며 서로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이어갔고 이제 막 시작하는 연인의 모습을 보여주듯 설렘과 풋풋함으로 가득한 모습을 드러냈다.

무엇보다 회를 거듭할 수록 고복실 역을 맡은 남지현에 대한 시청자들의 칭찬이 이어지고 있다. 경상도, 충청도 사투리에 이어 이번 드라마를 통해 강원도 사투리를 맛깔스럽게 소화해 내고 있는 남지현은 순수하고 당찬 고복실 캐릭터를 극중에서 완벽하게 표현해 내며 남지현이 아니면 상상할 수 없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평소 남지현이 가진 건강하고 맑은 느낌은 이번 고복실 캐릭터에 플러스 요소로 작용하며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부각시키고 있다.

남지현은 루이 역의 서인국과 함께 멍뭉이 커플로 알콩달콩 로맨스를 이어가고 있는 것은 물론 본부장 차중원의 일방적인 츤데레식의 애정을 받으며 새로운 케미를 만들어 가고 있다. 한 편의 순정만화를 보듯 자극 없는 무공해 청정 로맨스 ‘쇼핑왕 루이’는 세 사람의 로맨스를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미소가 절로 지어지는 드라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