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영옥·조재룡·은지원 등…'이번 주 아내가' 초호화 카메오 군단 총출동

입력 2016-10-14 11:02:16 | 수정 2016-10-14 11:02:1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가 신스틸러 군단으로 이루어진 특별출연자들을 공개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연출 김석윤, 임현욱, 극본 이남규, 김효신, 이예림, 제작 드라마 하우스) 측이 오늘(14일) 공개한 예고 영상에는 초호화 멤버들로 구성된 특별 출연자들이 깜짝 등장했다. 김영옥, 김혜옥, 우현, 조재룡, 이병진, 김선화 등이 그 주인공. 은지원, 정유미 등이 특별출연을 알린 가운데 제작진은 “앞으로도 특별한 특별출연이 더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 영상은 구(舊) 결혼 예찬론자에서 신(新) 바람부정러가 된 도현우(이선균), 만능 슈퍼맘이자 바람난 아내 정수연(송지효), 이혼 전문 변호사이자 지네 다리급 바람의 신 최윤기(김희원), 조강지처지만 왠지 살벌한(?) 아내 은아라(예지원), 프리한 유부남 안준영(이상엽), 돌싱 워커홀릭 안보영(보아) 등 여섯 주인공들을 짧고 임팩트 있게 소개하며 눈길을 끈다.

이어 김영옥, 김혜옥 콤비와 우현, 조재룡, 이병진, 김선화 등 ‘최강 씬 스틸러 군단’이 깜짝 등장했다. 이들은 극 중 인터넷 커뮤니티에 아내의 바람에 대해 고민을 털어놓는 도현우의 감정을 공유하고 각종 조언을 해주는 개성 강한 댓글러 역을 소화할 예정.

기사 이미지 보기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의 특별 출연이 배우, 가수, 개그맨 등 분야도 다양한 남다른 신스틸러 클래스를 갖추게 된 이유는 바로 연출을 맡은 김석윤 감독 때문. 수 년간 드라마와 각종 예능, 영화까지 섭렵하며 구축해온 인맥 네트워크가 이들을 자발적으로 불러 모은 힘을 발휘했다고.

제작사 관계자는 “댓글러들은 극중 현우에게 아내의 바람에 대처하는 자세에 대한 조언, 감정공유, 위로 등을 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 이들 외에도 다양한 특별출연자들이 예기치 않은 순간에 등장, 분위기를 전환하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이다. 이 밖에도 시청자들을 놀라게 할 만한 깜짝 특별출연이 대기 중이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는 슈퍼맘 아내의 바람을 안 애처가 남편과 익명 댓글러들의 부부갱생프로젝트를 다룰 유쾌한 코믹바람극. 이선균-송지효, 김희원-예지원, 이상엽-권보아가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세 커플로 분해, 커플들의 현실적인 문제들을 경쾌하고 코믹하게 그리며 안방극장에 특급 바람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오는 10월28일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