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은수, 강동원과 다정 인증샷…'가려진시간' 제작보고회 비하인드컷 공개

입력 2016-10-14 15:47:13 | 수정 2016-10-14 15:5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려진 시간' 신은수의 제작보고회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13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사진에는 생애 첫 제작보고회를 앞두고 잔뜩 긴장한 신은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올해로 15살인 신은수는 제작보고회 대본을 손에 꼭 쥐고, 마치 시험공부하는 학생처럼 열심히 외우고 있어 미소를 자아낸다.

상대 배우 강동원과 함께한 컷에서는 스무 살 나이 차이를 뛰어넘는 인상적인 케미를 보여줘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신은수는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신예 배우로, 오는 11월 개봉하는 영화 '가려진 시간'을 통해 데뷔를 앞두고 있다.

지난 11일 열린 '가려진 시간' 제작보고회에서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신은수는 귀여우면서도 묘한 분위기를 풍기는 마스크와 300:1이라는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 됐다는 점으로 큰 주목을 받았다.

한편 '가려진 시간'은 화노도에서 일어난 의문의 실종사건 후 단 며칠 만에 어른이 되어 나타난 ‘성민’(강동원)과 유일하게 그를 믿어준 단 한 소녀 ‘수린’(신은수), 세상은 몰랐던 그 둘만의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숲' '잉투기'로 영화계가 주목하는 인물로 떠오른 엄태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올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신은수는 첫 작품부터 배우 강동원, 엄태화 감독 등 쟁쟁한 영화인들과 호흡하며 특급 신인의 탄생을 예고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