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룬5, 새 싱글 '돈트 워너 노우' 발매

입력 2016-10-14 16:16:37 | 수정 2016-10-14 16:16:37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의 팝 록 밴드 마룬5가 새 싱글 '돈트 워너 노우'(Don't Wanna Know)를 발매했다고 음반유통사 유니버설 뮤직이 14일 밝혔다.

지난 여름 리드 보컬 아담 리바인이 부른 영화 '싱 스트리트'(Sing Street)의 주제가를 제외하고 마룬5의 이름으로 신곡을 발표하는 것은 2014년 정규 앨범 'V' 이후 약 2년 만이다.

새 싱글 '돈트 워너 노우'는 통통 튀는 트로피컬 사운드를 바탕으로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노래했다. 아담 리바인의 청량한 목소리가 돋보이는 곡으로 올해 그래미 어워드에서 5개 부분을 수상하며 미국 웨스트코스트 힙합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켄드릭 라마가 피처링에 참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