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손흥민, 아시아 최초 EPL 이달의 선수 선정 "꿈이 이루어졌다"

입력 2016-10-15 10:27:44 | 수정 2016-10-15 10:27: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손흥민이 아시아 선수로서는 최초로 프리미어리그(EPL)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다.

EPL 사무국은 14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이 EPL 9월의 선수로 뽑혔다고 밝혔다.

이달의 선수는 인터넷 투표 10%와 심사위원 채점 90%를 합산해 결정한다.

심사위원은 알렉스 퍼거슨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 티에리 앙리, 리오 퍼디난드 등 총 20명이다.

손흥민은 심사에서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시티), 애덤 럴라나(리버풀), 로멜루 루카쿠(에버턴), 시오 월컷(아스널) 등을 눌렀다.

손흥민은 9월 한 달간 EPL 3경기에서 4골 1도움을 기록하며 맹활약했다.

한편 손흥민은 14일(현지시간) EPL 홈페이지에 공개된 인터뷰에서 "이달의 선수상은 내 꿈이었다. 상을 집에 가져가면 가족들이 너무나 행복해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 최초 이달의 선수상을 받은 데 대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뛴 박지성을 거론하며 겸손해했다.

손흥민은 "많은 (아시아 출신) 선수들이 상을 받을 자격이 있었다. 박지성은 오랜 기간 훌륭한 활약을 펼쳤다"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