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고 시청률 7.9% 기록한 'THE K2' "최고의 1분은 송윤아 눈물 장면"

입력 2016-10-15 16:05:35 | 수정 2016-10-15 16:06:1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K2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K2



드라마 'THE K2'가 최고 시청률 7.9%를 기록했다.

15일 시청률 전문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THE K2' 7회는 평균 시청률 5.7%, 최고 시청률 7.9%를 기록했다.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송윤아(최유진 역)가 야망에 눈이 멀어 딸조차 외면하는 조성하(장세준 역)를 보고 눈물을 흘리며 자조적인 웃음을 터뜨리는 부분이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임윤아(고안나 역)와 송윤아의 신경전도 최고조에 달했다.

임윤아는 그리운 아빠 조성하를 찾아갔으나 외면당했고 송윤아는 "대체 뭘 기대하고 그 자리에 나타났던거니? 네 아빠는 널 만나고 싶어하지 않아. 넌 아빠에게 아주 부담스러운 과거일 뿐이야"라고 독설을 퍼부었다.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는 임윤아를 안쓰럽게 바라보던 지창욱(김제하 역)은 "울지마. 그리고 기다려. 내가 너희 아빠 데리고 올게"라며 임윤아를 위로했다.

지창욱은 임윤아와 약속을 지키기 위해 임윤아가 있는 곳으로 조성하를 데리고 갔다.

10여 년 만에 단 둘의 시간을 갖게 된 임윤아와 조성하는 서로의 안부를 확인하며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한편 드라마 'THE K2'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