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어촌편3' 첫 방송부터 동시간대 1위 "최고 시청률 14.5%"

입력 2016-10-15 16:59:43 | 수정 2016-10-15 16:59: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



'삼시세끼 어촌편3'이 기분 좋은 출발을 기록했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4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어촌편3'은 유료플랫폼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12.6%, 순간 최고 시청률 14.5%를 기록 동시간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이서진을 중심으로 에릭과 윤균상을 새로운 멤버로 영입한 '삼시세끼-어촌편3'은 전라남도 고흥군 득량도에서 새롭게 시작했다.

특히 이날 '삼시세끼-어촌편3'에서 에릭이 차승원에 버금가는 요리 실력을 선보여 시청자의 관심을 끌었다.

에릭은 이날 게살을 방망이로 발라내 된장찌개에 넣고, 3인분의 감자 수제비를 만들기 위해 재료의 양을 치밀하게 계산하며 감탄을 자아내게 만들었다.

에릭은 또한 낚시에도 일가견이 있어, 어촌편에 최적화된 멤버임을 입증했다. 낚시에 문외한인 이서진과 윤균상을 이끄는 그의 능숙한 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신선하게 다가온 것.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몽골'이 11.6%, SBS TV '미운 우리새끼 다시 쓰는 육아일기'가 11.4%를 기록했다.

MBC TV '듀엣가요제'는 5.0%, MBC TV '나혼자 산다'는 4.3%,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3.2%로 각각 나타났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