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기가요' 젝스키스 vs 샤이니 vs 박효신, 3파전 승자는?

입력 2016-10-16 09:07:19 | 수정 2016-10-16 10:21:4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젝스키스와 샤이니가 ‘현역’으로 경쟁하게 됐다.

16일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의 1위 후보로 젝스키스의 ‘세 단어’와 샤이니의 ‘1 of 1’, 박효신의 ‘숨’이 올랐다. 젝스키스는 재결합 후 무서운 기세로 음원 차트를 점령하며 ‘현역 대세’임을 입증, ‘인기가요’ 정상까지 노리게 된 것.

지난주 컴백한 샤이니가 한 주 만에 1위 후보에 오르면서 1997년에 데뷔한 젝키와 2008년에 데뷔한 샤이니가 ‘현역’으로 맞붙게 돼 귀추가 주목된다.

이 밖에도 이날 ‘인기가요’에서는 차세대 월드스타 방탄소년단의 ‘Am I Wrong’과 ‘피 땀 눈물’, 음원차트에서 고공행진 중인 다비치의 ‘내 옆에 그대인걸’, 5년 만에 돌아온 세븐의 ‘Give It To Me’, 백퍼센트의 ‘지독하게’, 레이디스 코드의 ‘The Rain’ 등 다채로운 컴백 무대 및 MC그리의 ‘이불 밖은 위험해’, 펜타곤의 ‘GORILLA’ 등 신선한 데뷔 무대가 펼쳐진다. 또 인피니트의 ‘태풍’, 에이핑크의 ‘내가 설렐 수 있게’, 산들의 ‘그렇게 있어 줘’, 갓세븐의 ‘하드캐리’, 에일리의 ‘Home’, 몬스타엑스의 ‘Fighter’, 스칼렛 모조핀의 ‘흔들리네요’, SF9의 ‘팡파레’, 빈블로우의 ‘안된다고 해’, 이예준의 ‘Be Mine’ 등이 전파를 탄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