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방탄소년단, 미국 빌보드 200 차트 26위 진입 '기염'

입력 2016-10-18 15:46:31 | 수정 2016-10-18 16:18:04
글자축소 글자확대
방탄소년단 미국 빌보드 200차트 26위기사 이미지 보기

방탄소년단 미국 빌보드 200차트 26위


방탄소년단이 또 한번 미국 빌보드 차트에 올랐다.

17일(현지 시각)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의 '윙스'가 한국 앨범 최고 판매량과 차트 최고 성적으로 미국의 새로운 기록을 세우다(BTS' 'Wings' Sets New U.S. Record for Highest-Charting, Best-Selling K-Pop Album)'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하고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윙스(WINGS)’가 높이 비상하며 빌보드 200에서의 기존 K-POP 기록들을 갈아치웠다”고 소개했다.

빌보드는 “닐슨 뮤직이 10월 13일 마감한 주간 기록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두 번째 정규 앨범이 빌보드 200에 26위로 진입했다”고 알렸다.

빌보드 200은 빌보드를 대표하는 메인 앨범 차트로, 닐슨 뮤직에서 집계하는 실물 앨범 및 디지털 앨범 판매 수치, 스트리밍 수치 등을 근거로 하여 해당 주의 가장 인기 있었던 앨범 순위를 정한다.

빌보드는 “이 기록은 그 동안 K-POP 앨범이 세운 주간 차트 순위 중 최고에 해당하는 성적이다”고 언급하며 신기록 경신에 대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또한 “방탄소년단은 2015년12월 ‘화양연화 pt.2’ 171위, 2016년 5월 ‘화양연화 Young Forever’ 107위에 이어 빌보드 200 안에 세 번 연속 이름을 올린 최초의 한국 가수가 되었다”고 소개하며 또 다른 신기록에 대해서도 주목했다.

이어 빌보드 200 외에도 월드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월드 디지털 송 차트에서는 타이틀곡 '피 땀 눈물'이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앨범에 수록된 15곡 전곡이 진입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캐나다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도 이전에 방탄소년단이 세웠던 K-POP 최고 기록 99위를 다시 한 번 경신해 16위에 올랐음을 전했다.

빌보드는 이번 ‘윙스(WINGS)’에 대해 “방탄소년단은 데뷔 때부터 사회적 이슈를 음악의 소재로 다루며 기존 K-POP의 기조와는 다른 뚜렷한 개성을 드러내 왔다. ‘윙스(WINGS)’에서도 소년에서 어른으로 성장해 가는 과정과 관련된 복잡하면서도 다양한 주제들에 대해 노래한다”고 평하고 타이틀곡 ‘피 땀 눈물’ 외에도 ‘엠 아이 롱(Am I Wrong)’, ‘둘! 셋!’, ‘21세기 소녀’ 등 수록곡에 대한 소개를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의 26위 성적이 반영된 빌보드 200 최신 차트는 차후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