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 배우에 그 팬"…박해진, '맨투맨' 첫 촬영 전세계 팬들 화력 '활활'

입력 2016-10-20 14:44:23 | 수정 2016-10-20 14:44:2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해진 '맨투맨' 첫 촬영 시작 /사진=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제공, 각종 웨이보 및 인스타그램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박해진 '맨투맨' 첫 촬영 시작 /사진=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제공, 각종 웨이보 및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박해진의 차기작 ‘맨투맨’을 향해 전 세계 팬들의 열띤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박해진은 지난 17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일대에서 JTBC 드라마 ‘맨투맨(Man To Man)’ (연출 이창민, 극본 김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의 첫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 촬영에 들어갔다.

이어 살짝 공개된 사진 속 박해진은 말끔하게 넘긴 헤어 스타일에 짙은 그레이색 롱코트를 매치, 어느새 드라마 속 김설우의 모습으로 품격 있으면서도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날 박해진의 첫 촬영일에 맞춰 국내를 비롯해 중국, 일본, 홍콩, 대만, 베트남 등 전 세계 팬들이 일제히 드라마의 대박을 기원하는 열렬한 응원 SNS를 올려 더욱 이목을 집중 시켰다.

실제 팬들은 17일 9시를 기점으로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웨이보 등 각종 SNS를 통해 갖가지 디자인의 컵을 매개로 정성과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사진 및 영상들을 자발적으로 올렸고, 다양한 언어로 “박해진 ‘맨투맨’ 촬영 잘 되시길, 다시 기록을 깹시다”, “’맨투맨’ 식구분들 수고 많습니다. 배우님들 잘 부탁 드립니다”, “오빠 힘내세요 우리가 있잖아요”, “’맨투맨’ 파이팅! 대박 기원” 등의 메시지를 전하며 드라마를 향한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에 소속사 관계자는 “처음 박해진의 베트남 팬으로부터 시작된 제안이 다양한 나라에서 생각지도 못한 각양 각색의 정성 어린 응원들로 이어져 감동 그 자체였다”며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박해진은 JTBC 기대작 ‘맨투맨(Man To Man)’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국정원 고스트 요원 김설우 역을 맡아 전작 ‘치즈인더트랩’의 유정 선배와는 또 다른 새로운 변신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해진을 주축으로 박성웅, 김민정, 정만식, 연정훈, 채정안, 천호진, 장현성, 이시언, 태인호 등 명불허전 배우들이 대거 합류한 ‘맨투맨’은 100% 사전 제작으로 내년 상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