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핑왕 루이' 서인국 연기를 보고 1초만에 눈물을 흘렸다

입력 2016-10-21 09:13:27 | 수정 2016-10-21 16:59: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핑왕 루이' 서인국기사 이미지 보기

'쇼핑왕 루이' 서인국


서인국의 순간 몰입도가 1초 만에 시청자를 울렸다.

서인국이 1초 눈물 예고만으로 시청자의 마음을 찢어지게 하며 밀도 높은 감정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20일 방영된 MBC '쇼핑왕 루이'에서 루이(서인국)는 가족을 찾고, 복실(남지현)은 가족을 잃었다. 루이가 사고를 당한 날 루이의 차에서 숨진 사람은 복실이의 동생 복남(류의현)이었지만 루이는 복남과의 만남을 기억하지 못했다.

잃어버린 루이의 기억과 복남의 죽음이 교차되며 루이와 복실의 엇갈린 운명이 드러남에 따라 극 말미에 더해진 10화 예고에서는 루이의 눈물이 공개. 단 1초의 눈물이 시청자의 눈시울을 붉게 만들었다.

서인국의 진가는 1초 예고에서도 발휘됐다. 서인국이 울자 같이 울게되는 순간 몰입도는 시청자의 감정까지 빨아들였고 밀도 높은 연기는 단 1초만으로도 묵직한 감정을 이끌어내며 시청자를 함께 울렸다.

예고만으로도 보는 이의 마음을 애잔하게 만든 서인국의 흡인력 있는 연기는 극강의 몰입도를 선사. 감정의 동요도 1초면 충분한 1초남에 등극하며 다음 화에 대한 기대치를 최대치에 달하게 했다.

예고편만으로도 다음화를 기다리게 만들고 있는 '쇼핑왕 루이'는 캐릭터와 200%의 싱크로율을 선보이는 서인국의 열연과 개성 넘치면서도 따뜻한 스토리로 연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중이다. 지난 9화는 10.7%(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로 수직 상승한 시청률을 기록. 시청자의 큰 사랑을 얻고 있다. 본 방송은 매주 수목 저녁 10시 MBC를 통해 방영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