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주소녀 성소 "연애는 아직…휴대폰이 없다"

입력 2016-10-21 13:46:35 | 수정 2016-10-21 13:46:3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대세 아이돌' 우주소녀 멤버 성소가 청초한 매력을 발산했다.

성소는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화보에서 포근하고 청순한 모습을 드러냈다. 포즈를 취할 때마다 스태프들의 탄성을 자아내며 순식간에 화보 촬영을 끝냈다는 후문.

성소는 바쁜 일정 때문에 늦은 밤 촬영을 진행했지만 현장의 분위기를 띄우는 등 발랄함을 한껏 과시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연애할 시기가 아니다"라며 "아직 휴대폰이 없기도 하고 회사 전화로는 부모님께 안부 전화만 한다"고 활동에 대한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스트레스 해소법에 대해서는 "한 번 울면 멈출 수 없을 만큼 서럽게 운다. 참을 만큼 참다가 확 터지는 것 같다. 그렇게 침대에서 혼자 울고 나면 좀 가벼워진다"고 말했다.

성소는 한국에 와서 가장 좋은 점으로 '날씨'를 꼽았다. "고향인 심천은 1년 내내 더운 날씨라 한국에 와서 눈을 처음 봤다"며 멤버들과 눈싸움을 했다고 털어놨다.

한편 우주소녀 성소의 화보는 20일 발행된 패션지 그라치아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