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어촌편3' 이서진도 움직이게 한 에릭의 '봉골레 파스타'

입력 2016-10-22 09:59:42 | 수정 2016-10-22 09:59: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3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3



'삼시세끼어촌편3' 에릭의 요리가 이서진도 움직이게 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삼시세끼어촌편3'에서는 득량도로 떠난 이서진, 에릭, 윤균상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삼시세끼어촌편3'에서 에릭의 요리 실력은 시청자의 눈을 즐겁게 했다. 콩나물국부터 게살 볶음밥, 계란국 등 아직 만든 요리보다 만들 요리가 더 많지만 만드는 솜씨에서 숨은 고수임을 인증했다.

게살 볶음밥을 만들던 에릭은 "올리브TV를 보고 배웠다"며 계란을 팬의 가장자리에 따로 만들었다. 이어 에릭은 "그냥 밥이랑 볶으면 죽이 된다"라고 말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이서진은 "EBS 봤으면 서울대 갔겠어"라며 에릭을 칭찬했다.

에릭이 만드는 계란국은 특별했다. 게 껍데기로 육수를 낸 것. 이서진은 계란국을 먹더니 "그 어떤 계란국보다 알차다"고 칭찬했고 윤균상은 "이제까지 먹어 본 계란국 중 최고다"라고 말해 폭풍 칭찬을 이어갔다.

'삼시세끼어촌편3' 나영석 PD는 에릭에게 "조개 요리도 잘하냐"고 물었다. 이에 에릭은 "봉골레 파스타 잘한다"라고 말해 이서진과 윤균상을 기쁘게 했다.

이에 매사 귀찮아하던 이서진이지만, 에릭의 요리를 먹기 위해 윤균상을 데리고 바지락을 잡으러 나섰다.

오로지 봉골레 파스타를 먹겠다는 일념으로 그 어느 때보다 바쁘게 움직인 이서진의 모습은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