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호의 별밤' 권유리, 쇼킹 비주얼+초대박 막춤 예고

입력 2016-10-23 15:44:14 | 수정 2016-10-23 15:44: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 권유리가 코믹한 모습으로 막춤을 선보인다.

SBS 주말 특집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연출 조수원/ 극본 신유담/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소후닷컴) 측은 오늘(23일) 2회 방송을 앞두고 코믹여신으로 변신한 권유리(고호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권유리는 어디서도 보지 못했던 비주얼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뽀글뽀글한 가발과 형형색색의 스카프를 장착하고, 보석이 알알이 박힌 선글라스로 화룡점정을 찍은 그의 코믹한 자태가 보는 이들을 폭소케 한다.

흥에 겨운 그의 표정과 함께 한쪽 다리를 틀어 올려 한껏 살아난 춤선이 시선을 압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막춤 추면서도 유지중인 권유리의 고급진 발끝 포인이 웃음을 자아낸다.

촬영 당시 권유리는 골반을 쫙 빼고 준비동작을 취한 데 이어 윤수일의 ‘황홀한 고백’이 흘러나오자 진정한 막춤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초강력 코믹 춤사위로 스태프들을 배꼽 쥐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히트 메이커’ 조수원 감독의 연출한 SBS 주말 특집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일도 잡고 사랑도 잡고 싶은 29살 광고쟁이 ‘고호’와 남친 후보 5인의 오지선다 오피스 로맨스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